본문 내용 바로가기

> 소통마당 > 어촌소식 > 상세 상세

어촌뉴딜사업 완성도 높일 어벤져스 나선다

  • 작성자 : 귀어귀촌관리자
  • 작성일 : 2021/03/02 14:09:55
  • 조회수 : 32
  • 게시물 공유 URL주소  

어촌뉴딜사업 완성도 높일 어벤져스 나선다

- 3기 어촌뉴딜 자문단 공식 출범, 사업 실행력과 효율성 높아질 것으로 기대 -

 

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올해 어촌뉴딜300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3기 어촌뉴딜자문단을 새롭게 구성하여 3월부터 공식 출범한다고 밝혔다.

 

어촌뉴딜자문단은 수준 높은 전문지식과 경험 등을 바탕으로 지역 맞춤형 사업 발굴, 주민 역량 강화, 사후 운영관리, 분야별 자문 등을 통해 최적의 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하며, 20192월부터 도입하여 운영 중이다.

 

3기 자문단은 권역별 총괄 조정가와 외부 전문가 등 총 109명으로 구성되며, 사업 간 균형과 책임감 있는 사업관리를 위해 4개 권역*으로 구분하여 운영된다.

 

* (1권역) 경기·인천·충남·전북, (2권역) 전남(1지역), (3권역) 전남(2지역)경남, (4권역) 부산·울산·경북·강원·제주

 

총괄 조정가 16(권역별 4)은 담당 권역 내 대상지의 사업목표 설정과 실현방안 도출을 지원하고, 문제점에 대한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의 역할을 맡는다. 또한, 사업대상지별 자문위원 의견을 조정하고 협의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부 자문위원 93명은 수산·어촌·지역경제 문화·관광·레저 ·항만 기술 공동체·지역 콘텐츠 건축·디자인·경관 마케팅·홍보 등 6개 분야 전문가로 구성되었다. 이들은 지역자원을 활용한 특화사업 계획을 수립하고 사업목표 및 비전의 적정성, 실현가능성, 사후 운영관리계획 등 대상지별 사업계획을 검토하는 등 지역협의체와 주민의 역량 강화를 위한 자문을 수행한다.

 

자문단은 3(외부위원)이 한 팀으로 구성되며, 팀당 평균 2개소를 맡아 2021년도 사업대상지 60개소에 31개 팀이 투입된다. 이들은 총괄 조정가와 함께 지역주민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사업대상지별로 전담 배치될 예정이다.

 

한편, 2기 자문단은 지난 한 해 동안 2020년 대상지 120개소의 본계획 수립에 대한 자문을 진행하였는데, 기본계획에 이은 시행계획이 더욱 내실 있고 합리적으로 수립될 수 있도록 올해도 추가로 활동하여 기본 계획과의 부합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재검토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김태경 해양수산부 어촌어항재생과장은 자문단은 사업대상지별로 지역특성이 반영된 계획이 수립되도록 하고 올바른 사업추진방향을 모색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며, “이를 바탕으로 어촌뉴딜300 사업의 실행력과 효율성을 한층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출처 : 해양수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