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 소통마당 > 어촌소식 > 상세 상세

올해 친환경부표 571만 개 본격 보급한다

  • 작성자 : 귀어귀촌관리자
  • 작성일 : 2021/02/23 18:24:18
  • 조회수 : 18
  • 게시물 공유 URL주소  

올해 친환경부표 571만 개 본격 보급한다

- 2021년 친환경부표 인증 및 단가 계약 완료, 지난해 대비 3배 규모로 교체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 398개 제품에 대한 친환경부표 인증과 단가계약을 완료하고, 2021년 친환경부표 보급 지원 사업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친환경부표는 스티로폼 부표보다 미세플라스틱 발생가능성이 현저히 낮은 제품이다. 해양수산부는 쉽게 부스러져 해양플라스틱 쓰레기의 비중을 차지하는 스티로폼 부표 사용을 줄이기 위해 2015년부터 양식장에서 사용되는 스티로폼 부표*를 친환경 부표로 대체하는 친환경부표 보급지원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작년에는 자체 부력이 확보되는 재 위에 같은 소재를 덮어 내구성을 한층 강화하는 등 기능을 보완한 신제품이 개발되어 7월부터 보급되기도 하였다.

 

* 2020년 말 전국 양식장 부표 5,500만 개 중 스티로폼 재질 부표 3,941만 개(72%)

 

올해는 예산을 획기적으로 증액*해 작년보다 3배 많은 571만 개를 친환경부표로 교체할 예정이며, 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하기 위해 예년보다 약 2개월 앞당겨 친환경부표 인증과 수협 단가계약을 완료**하였다.

 

 

* 예산, 보급량 : (’20) 200억 원(국비70억 원), 187만 개(‘21) 571억 원(국비200억 원), 571만 개

 

** 친환경부표 보급 사업 절차 : 친환경부표 인증 신청(부표생산업체) 친환경부표 인증 심의·의결(품질인증위원회) 수협중앙회가 생산 업체 계약 체결어업인 지역수협을 통해 구입·설치

 

어업인들은 내구성과 환경 유해성 시험기준을 통과한 친환경부표 중 자신에게 적합한 제품을 선택하여 해당 지역수협을 통해 구입할 수 있으며, 구입비용의 70%(중앙정부 35%, 지자체 35%)를 지원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해양수산부는 친환경부표 사후관리 요령을 마련하여 시판품조사, 공장점검 등을 통해 어업인에게 보급된 친환경부표의 품질을 지속적으로 관리하는 등 사후관리도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친환경부표의 필요성과 제품에 대한 어업인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 친환경부표 제품 특징, 사진 등이 포함된 홍보책자*를 제작하여 배포하고,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가운데 어업인 대상 설명회** 개최할 계획이다.

 

* 친환경부표 홍보 책자는 해양수산부, 수협, 지자체 누리집에도 게시

** 2. 18.~3. 4. 5개 시·(충남, 경기, 인천, 경남, 전남) 대상

 

해양수산부는 ‘2025년까지 친환경부표로의 완전 전환이라는 목표를 조기에 달성하기 위해 예산이 적기에 확보되도록 재정당국과 적극 협의해 나갈 계획이며, 올해 안에 양식장 스티로폼 부표 사용을 금지하는 법령을 개정하여 단계적으로 친환경부표 사용 의무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허만욱 해양수산부 양식산업과장은 친환경부표의 품질 향상과 지원 강화를 통해 당초 계획보다 1년 빠른 2024년까지 양식장 내 스티로폼 부표 사용 제로화를 달성하고, 새롭게 설치되는 부표의 경우 스티로폼 사용을 금지하는 법제화를 발 빠르게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출처 : 해양수산부